보도자료

보도자료

2018/10/22 삼성바이오에피스, 美 류마티스 학회 참가
· 2018 ACR에서 바이오시밀러를 주제로 세미나 진행
· 류마티스 관절염 3종(에톨로체,레마로체,하드리마) 임상 결과 발표

삼성바이오에피스(대표: 고한승 사장)가 이번 달 19일(현지시간)부터 24일까지 미국 시카고에서 개최되는 2018 미국 류마티스 학회(ACR: American College of Rheumatology)에 참가한다.

ACR은 전세계 글로벌 제약회사와 임상의사 15,000여 명이 참여하는 세계 최대 규모의 류마티스 학회 중 하나로 삼성바이오에피스는 이번 학회에서 임상 논문 2종을 발표하고‘류마티스 질병을 위한 바이오시밀러 (부제: 품질부터 환자진료까지)’라는 주제로 세미나를 진행한다.

이번 학회에서 발표된 논문에서는 류마티스 관절염 환자를 대상으로 삼성바이오에피스 바이오시밀러 3종과 각 각의 오리지널 제품을 투여한 임상 3상 결과 바이오의약품의 면역원성(Anti-Drug Antibody)이 약의 효능 및 주사부위반응과 관련성이 있음을 증명했다.

삼성바이오에피스 임상의학본부장 김철 전무는“매년 ACR에 참여하는데 삼성의 자가면역질환 바이오시밀러에 대해 미국을 비롯한 전세계 HCP들의 인지도가 많이 높아졌다는 것을 느낀다”고 밝혔다. 실제로 삼성바이오에피스는 이번 달 초 미국 국가보훈처(VA: Veterans Affairs)의 경쟁 입찰에서 SB2(한국명 레마로체, 미국명 렌플렉시스)가 최종 낙점되어 향후 5년 간 미국 內 23개 권역에 약 1,300억 원의 바이오시밀러를 공급할 계획이다.

또한, 휴미라 바이오시밀러인 SB5(한국명 하드리마, 유럽명 임랄디)와 허셉틴 바이오시밀러인 SB3(한국명 삼페넷, 유럽명 온트루잔트)에 대해 각각 올해 9월과 작년 12월에 미 FDA에 허가 신청하여 현재 허가 심사 중에 있다.
목록